대산문화

대산문화 표지

萬里城 만리성

소설에 새긴 이름, 영원의 장소들

수필은 삶의 모습을 그대로 남긴다

서울,2030년 - 포스트코로나 시대 읽기 ①환란일지 ②2030년 서울, 그리고 레이턴시 ③바이러스와 함께 돌아보기 ④마스크에 관한 학교괴담

군함도가 울고 있다.

문학평론가 김현을 기억하는 이유

유머는 엄숙함이 얼마나 부조리한 것인지를 드러낸다

늘 지루하고 딱딱한 아버지의 설교

소설가 상허 씨의 일일

찬탄과 논란의 굴곡, 미녀 뽑기 90여 년

세상 풍경 중에서 제일 아름다운 풍경 모든 것들이 제자리로 돌아오는 풍경

2001년 봄, 젊은 시조시인들

당산대형의 꿈

조선통신사 수행화원이 일본에서 그린 특이한 형식의 그림

①울릉도,초생활 ②미의,저쪽은 모른다

①그분이 오신다 ②기미

화내지 마세요!

①완성의 속도 ②코로나 여름, ‘국뽕 아재’의 기원 ③적막과 고요와 침묵

아무일 일어나지 않는 40호 남짓 시골마을, 그 사람들과 정서

진퇴양난의 그해 겨울 막바지에 쓴 시

7월은 가장 잔인한 달

①일상과 일상 너머를 아우르는 탄력있는 상상력 ②포스트코로나 시대 한국문학의 흐름과 성취는?

한반도, “지리의 포로”에서 “지리의 힘”으로

인간의 눈, 개의 마음

첫 책, 『자연사박물관』 그 예측을 넘어

어떤 가족의 우스꽝스러운 비극

“일본 동북사투리가 너무 어려웠어요. 게다가 한국역사도…”

새로운 창작품을 읽는 느낌

대산창작기금,한국문학 번역·연구·출판지원,대산세계문학총서

2020 한국문학 번역·연구·출판지원 지원대상작 선정 제28회 대산청소년문학상 수상자 선정 김소월 등단 100주년 기념 시그림전 - 소월시 100년, 한국시 100년

재단 소식

2020 한국문학 번역·연구·출판지원 지원대상작 선정

대산문화재단은 2020년도 ‘한국문학 번역·연구·출판지원’의 지원대상으로 제27회 대산문학상 수상작 『단순한 진심』(조해진 作)의 영역 및 『희랍어 시간』(한강 作)의 독역 등 14건을 선정, 총 2억여 원을 지원했다. 우수한 우리 문학작품이 해외 독자들의 서가에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번역, 연구, 출판을 돕는 ‘한국문학 번역·연구·출판지원’ 은 매년 다양한 한국문학을 전 세계 어 권으로 소개, 보급하고 있다. 부문별 지원대상과 심사위원은 다음과 같다.

 부문 어권 지원대상자 장르 번역작품
번역 영어 자넷 홍 소설  뱀과 물(배수아 作)
김구슬, 달시 파켓 제왕나비(최동호 作) 
션 할버트 소설 뜨거운 피(김언수 作)
장해니 소설 단순한 진심(조해진 作)
이소영 캣콜링(이소호 作)
불어 이소영

파비앙 르클레르

소설 단순한 진심(조해진 作)
김혜경

장 클로드 드크레센조

소설 캉탕(이승우 作)
독일어

김경희
베티나 오피츠 헨

연옥의 봄(황동규 作)
이기향 소설 희랍어 시간(한강 作)
스페인어 이신선미 소설 단순한 진심(조해진 作)

마리아 델 로사리오 알바라신
고르디요

소설 당분간 인간(서유미 作)
일본어 이흥숙 소설 한중록(혜경궁 홍씨 作)
중국어 이정옥, 리우 종보 소설 경애의 마음(김금희 作)
러시아어 박카밀라

김하은

소설 단순한 진심(조해진 作)


*어권별 심사위원
- 영어 : 손영주(서울대 교수), 존 프랭클(연세대 교수)
- 불어 : 이수미(이화여대 교수), 앙트완 코폴라(성균관대 교수)
- 독일어 : 김이섭(명지대 교수), 프리더 슈타펜벡(한국외대 교수)
- 스페인어 : 윤선미(번역가)
- 일본어 : 박상도(서울여대 교수)
- 중국어 : 공상철(숭실대 교수), 전성광(인하대 교수)
- 러시아어 : 최건영(연세대 교수)
- 터키어 : 괵셀 튀르쾨쥬(터키 에르지예스대 교수)
- 그리스어 : 아말리아 지오티스(한국외대 교수)
- 베트남어 : 전혜경(한국외대 교수)
- 몽골어 : 유원수(전 서울대 HK부교수)
- 우즈베키스탄어 : 오은경(동덕여대 교수)
- 국문학 : 이재복(한양대 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