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산문화

대산문화 표지

萬里城 만리성

소설에 새긴 이름, 영원의 장소들

수필은 삶의 모습을 그대로 남긴다

서울,2030년 - 포스트코로나 시대 읽기 ①환란일지 ②2030년 서울, 그리고 레이턴시 ③바이러스와 함께 돌아보기 ④마스크에 관한 학교괴담

군함도가 울고 있다.

문학평론가 김현을 기억하는 이유

유머는 엄숙함이 얼마나 부조리한 것인지를 드러낸다

늘 지루하고 딱딱한 아버지의 설교

소설가 상허 씨의 일일

찬탄과 논란의 굴곡, 미녀 뽑기 90여 년

세상 풍경 중에서 제일 아름다운 풍경 모든 것들이 제자리로 돌아오는 풍경

2001년 봄, 젊은 시조시인들

당산대형의 꿈

조선통신사 수행화원이 일본에서 그린 특이한 형식의 그림

①울릉도,초생활 ②미의,저쪽은 모른다

①그분이 오신다 ②기미

화내지 마세요!

①완성의 속도 ②코로나 여름, ‘국뽕 아재’의 기원 ③적막과 고요와 침묵

아무일 일어나지 않는 40호 남짓 시골마을, 그 사람들과 정서

진퇴양난의 그해 겨울 막바지에 쓴 시

7월은 가장 잔인한 달

①일상과 일상 너머를 아우르는 탄력있는 상상력 ②포스트코로나 시대 한국문학의 흐름과 성취는?

한반도, “지리의 포로”에서 “지리의 힘”으로

인간의 눈, 개의 마음

첫 책, 『자연사박물관』 그 예측을 넘어

어떤 가족의 우스꽝스러운 비극

“일본 동북사투리가 너무 어려웠어요. 게다가 한국역사도…”

새로운 창작품을 읽는 느낌

대산창작기금,한국문학 번역·연구·출판지원,대산세계문학총서

2020 한국문학 번역·연구·출판지원 지원대상작 선정 제28회 대산청소년문학상 수상자 선정 김소월 등단 100주년 기념 시그림전 - 소월시 100년, 한국시 100년

재단 소식

제28회 대산청소년문학상 수상자 선정

대산문화재단은 대산청소년문학상 수상자를 선정하였다. 올해에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하여 당일 프로그램으로 문예캠프를 준비하였으나, 문예캠프 며칠 전부터 수도권을 중심으로 확산 추이가 급격하게 상승하여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온라인 백일장으로 진행하였다. 온라인 백일장은 문예작품 공모에 응모한 6백여 명 가운데 선발된 수상후보 51명을 대상으로 지난 8월 19일(수)에 시 부문, 20일(목)에 소설 부문을 시행하였다. 심사에는 시 부문에 심재휘(대진대 문창과 교수), 이수명, 황인찬 시인, 소설 부문에 구효서, 박금산(서울과기대 문창과 교수), 윤해서, 황선미(서울예대 문창과 교수) 소설가 등이 참여하였다. 부문별 수상자는 다음과 같다.

■ 시 부문 (총 10명)
고등부
금상 : 신정연(경기 안양예고1)
은상 : 원소화(서울 광영여고3), 최재영(전북 남성고3)
동상 : 김세연(광주 서강고3), 문수빈(경기 고양예고3), 서지민(광주 광주여고3), 심수연(경기 안양예고3)
중등부
금상 : 김예린(부산 용수중3)
은상 : 임세린(서울 태릉중1)
동상 : 이예은(인천 부원여중3)

■ 소설 부문 (총 11명)
고등부
금상 : 양지숙(서울 금옥여고2)
은상 : 우하진(강원 치악고3), 윤경서(경기 안성여고3), 이다은(경기 장기고3)
동상 : 남아린(광주 전남대사대부고2), 박영주(경기 고양예고1), 이혜린(경기 고양예고3), 임효빈(경기 안양예고3)
중등부
금상 : 조승재(서울 배재중3)
은상 : 이채현(경북 오태중3)
동상 : 최한별(서울 북서울중3)